티스토리 뷰

728x90
반응형

 

 

오늘은 야생화 산수국에 대해 한번 알아 보겠습니다~! 

 

요즘 산을 다니다보면, 산수국이 여기 저기에 피어나고 있는 것을 볼 수 있습니다.  "山水菊" 이라는 이름처럼, 산골짜기나 자갈밭에서 주로 자라며, 습기가 많은 곳을 좋아합니다.

 

 

들여다 보면 볼수록 매력적인 산수국은 주로 7~8월에 걸쳐 흰색과 하늘색이 섞여서 피어나는데, 아래 사진은 7월 첫째날 찍은 것이라, 아직 완전히 만개하기 전이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더 크고 색깔이 짙어지는 것이 목격됩니다.

 

숲속에서 자생하는 산수국의 경우, 전체 높이가 약 1m 정도 되는데, 집단적으로 군락을 이루며 자라는 특징이 있지요~^^



`2017.07.01@밀양 가지산

 

 

가장자리에 핀 꽃이 진짜처럼 보이지만, 사실은 가운데 흰색과 보라색이 모인 작은 알갱이처럼 보이는 것이 참 꽃입니다.

 

가장자리에 피어난 꽃은 소위 "헛 꽃" 으로 불리는 無性花로서, 벌 또는 나비를 불러모으는 용도로 사용되지요~

 

 

몽실몽실하게 덩어리가 진 水菊과는 달리, 산수국의 알갱이 처럼 작고 향기조차 없는 꽃으로는 손님을 모을수 없으니, 눈에 잘 띄는 가짜 꽃이 미끼상품처럼 전면에 나섭니다.

 

이렇게 벌레를 모아 수정이 끝나고 나면, 가장자리 헛 꽃들은 방향을 바꿔 아랫쪽으로 향하며 퇴근모드에 돌입하게 되는데, 자연의 섭리는 알면 알수록 참으로 신비하다는 생각이 드는군요.

 

 

`2017.07.01@밀양 가지산

 

 

이렇게나 예쁜 청남색의 색감을 산수국이 아니면 누가 만들어 낼 수 있을까요사실 여기저기 다니다보면 분홍색의 산수국도 심심찮게 목격이 되곤 하는데, 이러한 것은 바로 토양의 성질 때문입니다.

 

주변 토양이 산성이면 푸른색으로, 알카리성이면 분홍색의 꽃이 피어나지요이렇게 꽃의 색깔이 이렇게 저렇게 바뀌기 때문인지, 산수국의 꽃말은 "변하기 쉬운 마음" 이라는 군요;;;

 

 

`2017.07.01@밀양 가지산

 

 

요사이에는 씨앗을 뿌려서 파종하다 보니, 아파트 화단에서도 산수국을 가끔 볼수 있지만, 얘는 산 속에 있을 때가 진짜 아름다운 것이라는 생각은 변함이 없습니다.

 

 

사실, 제가 본 산수국의 최고봉은 이 맘때 제주 사려니숲길에서 만난 산수국 군락이었습니다붉은 오름 방면 들머리로 들어가면, 멀지 않은 거리내에서 삼나무와 산수국이 어울어져 환상적인 조화를 만들어 내고 있었죠

 

길 양쪽으로 선명한 색상으로 만개한 모습은 지금도 다른 곳에서 산수국을 볼 때마다 생각이 나곤 합니다~ ;; 제주도에서는 이걸 "도깨비 꽃" 이라고 부르더군요! ^^

 

 

`2017.07.01@밀양 가지산

 

 

한편, 이름이 비슷한 수국 (水菊) 도 있지요마치 꽃잎처럼 보이는 총 4장의 크고 화려한 꽃받침속에 작은 꽃이 숨겨져 있는 수국은 최종적으로 사람의 손을 거쳐야 꽃을 피울수 있습니다.

 

개량종이며생식기능이 없어서 사람이 직접 심어야 하며, 그러다보니 사찰이나 개인 정원, 또는 전원주택 언저리등에서 많이 발견되지요.

 

 

접시처럼 생긴 산수국과 달리, 마치 둥근 공처럼 생긴 수국 역시 빛나는 아름다움을 뽐내기는 하나, 너무나 인위적인 느낌이 들어서 저는 개인적으로 산수국을 더욱 선호합니다.

 

* ;; 그러고 보니, 매년 7월초에는 부산 태종대에서 수국 축제가 열리는데, 올해는 깜빡하고 지나쳤군요ㅠ

 

 

`2017.07.01@밀양 가지산

 

 

올해는 가뭄이 너무 심하다 보니, 예년만큼 꽃들이 예쁘진 않은 것 같습니다

 

하지만, 그러면 어떻습니까신록이 푸르른 여름 산을 더욱 활기차고 빛나게 만들어 주는 시원한 야생화인 산수국이 화려한 보라빛 꿈 속에 퐁당 빠지고 싶다는 상상을 해보곤 합니다~! ^^

 

 

 

 

728x90
반응형

'참고자료 > 야생화랑 놀아볼까?' 카테고리의 다른 글

원추리(각시 원추리)  (0) 2017.08.05
나리꽃 (중나리)  (2) 2017.07.28
산수국 (山水菊)  (0) 2017.07.16
개망초  (0) 2017.07.10
철쭉_연달래  (4) 2017.05.08
각시붓꽃  (2) 2017.04.23
댓글
댓글쓰기 폼
250x250
Total
2,078,757
Today
31
Yesterday
523
«   2022/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