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728x90
반응형

 

 

동백에 대해 알아 보겠습니다~!

 

(사실, 개량된 품종들이 관상용으로 판매되고 집에서도 많이 키우는 것을 보면, 사실, 동백을 야생화의 범주에 둬야 할지 말아야 할지 의문이 들긴 하네요? ^^)

 

 

요즘 산행을 다니다 보면, 길 가에 피어있는 야생화들이 너무 예쁘게 보이는군요.

하지만, 이름이 뭔지는 잘 모릅니다ㅠ  이렇게 이름도 모르면서, 친해질 수는 없는 일이겠지요?;; 

 


겹동백 `2017.3.12@울산 선암수변공원

 

 

홑동백 `2017.3.18@부산 가덕도

 

 

저는 야생화 전문가가 아니므로, 아래 설명에는 구체적인 내용들은 크게 없습니다.

발견했을 때, "아~! **가 여기 피었네~!" 라고 딱 알아볼 수 있는 수준까지가 목표이지요.

"꽃 무식자 그룹" 에서 탈출하길 상시 앙망합니다 ^^ 


 

동백을 모르는 사람은 거의 없겠죠? 주로 바닷가에서 군락으로 자라는 동백나무의 크기는 7~12미터 정도입니다.  

빨간 꽃에 노란 수술이 한움큼 들어가 있어 첫 인상이 굉장히 강렬합니다.

 

 

동백꽃은 크게 두가지 종류로 나뉩니다. 

 

잎이 다섯 장에 작고 통통하며 꽃이 통째로 뚝하고 떨어지는, 일반적으로 우리가 알고 있는 붉은 동백꽃이 바로 우리나라 토종 홑동백입니다.  꽃이 홑겹이며, 겹동백꽃보다는 훨씬 작습니다.

 

 

겹동백 `2017.3.11@부산 봉래산

 

 

겹동백 `2017.3.19@울산 명덕호수공원

 

 

반면, 겹동백꽃은 일본산 개량종 동백으로, 꽃의 모양이 장미꽃을 닮아 홑동백에 비해 두툼하며, 꽃의 색깔은 붉은색, 분홍색, 백색까지도 있습니다~

 

 

두가지 종류의 동백꽃은 나무만 보고서는 구분할 수 없고 꽃이 펴야 알수 있지요 ^^

 

 

 겹동백 `2017.3.12@울산 선암수변공원

 

 

몇년 전 3월말 어느날, 여수 오동도에서 (홑)동백의 시들지도 않은 꽃 봉우리가 송이채 아래로 뚝 떨어지는 모습을 보면서, 뭔가 아련하고 슬픈 느낌이 들었던 기억이 납니다.

 

 

홑동백 `2017.3.18@부산 가덕도

 

 

그래서, 울다 지쳐 빨갛게 멍든 꽃이라고 표현하는가 봅니다.  시들어서 떨어지는 것이 아니라, 떨어져서 시드는..

 

 

겹동백 `2017.3.12@울산 솔마루길

 

 

겹동백 `2017.3.11@부산 봉래산

 

 

너무 밑도 끝도 없이 글루미한 분위기로 나가 버렸군요;; 

 

기회가 되신다면 3월말~4월초 여수 오동도를 찾아 열정적인 컬러의 동백꽃도 구경하고, 버스커 버스커의 "여수 밤바다" 를 원하든 원하지 않든 돌림노래로 끝없이 들으면서 낭만적인 밤거리를 한번 거닐어 보시기 바랍니다~ ^^ 

 


 


 

※ 혹시 내용중 잘못된 부분이 있다면 댓글로 알려주세요~! ^^

 

728x90
반응형

'참고자료 > 야생화랑 놀아볼까?'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진달래_참꽃 또는 두견화(杜鵑花)  (10) 2017.03.23
별꽃  (12) 2017.03.21
동백(冬柏)  (13) 2017.03.19
산당화(山棠花)_명자나무  (18) 2017.03.16
남산제비꽃  (12) 2017.03.14
현호색(玄胡索)  (12) 2017.03.13
댓글
  • 프로필사진 nicole79 우와~ 이번엔 동백이군요. 다 같은 동백인줄 알았는데, 종류가 다양하네요. 참고하겠습니다 ^^ 2017.03.19 13:18
  • 프로필사진 高富帅 저도 이제 막 배워가는거라서 많이 부족합니다. 하나씩 알아가는 재미가 아주 쏠쏠합니다~! ^^ 2017.03.19 13:32 신고
  • 프로필사진 낭만백패커 회장님. 이번주말에는 산행을 하지 않으셨나요? 산행기가 올라오지 않으니 기다려지네요 2017.03.19 15:47
  • 프로필사진 高富帅 어제 다녀왔습니다~ 지금 정리하고 있으니 내일 업로드 할거에요! 주말은 잘 보내셨나요? 하루 마무리 잘 하시길 바랍니다^^ 2017.03.19 16:26 신고
  • 프로필사진 Deborah 에스델님 블로그 링크를 타고 왔네요. 아름다운 동백꽃의 모습을 보니 마음이 좋네요 2017.03.19 17:57 신고
  • 프로필사진 高富帅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평소에는 눈여겨 보지 않았던 꽃들이 요즘 많이 눈에 들어오네요. 하루 마무리 잘 하시구요~ ^^ 2017.03.19 19:56 신고
  • 프로필사진 문moon 아직 동백꽃이 한창이군요.
    겨울에 그래도 동백꽃이 있어 덜 삭막했습니다. ^^
    2017.03.20 08:49 신고
  • 프로필사진 高富帅 아직은 여기저기 많이 눈에 띄지만, 이제 곧 선수교체가 될 것 같습니다~ 새로 핀 꽃망울도 뭔가 조금씩 기운을 잃어가는 느낌이 들더라구요.
    새로운 한주 상큼하게 시작하세요~! ^^
    2017.03.20 08:59 신고
  • 프로필사진 *안유* 님..그런데...아까...황매산 파노라마 사진은 무엇으로 찍으셨나요!!??
    동백을 보니..아까 물어본다던데...다른말만..써서..급 물어봅니다...^^
    2017.03.20 22:54 신고
  • 프로필사진 高富帅 대단한 기능은 아니구요. 걍 핸드폰의 파노라마 기능을 씁니다.
    혹시, 갤력시 핸드폰을 사용하신다면
    1) 카메라 앱 실행
    2) "모드" 기능 실행
    3) "파노라마" 기능 실행
    아주 간단하쥬? 한번 해보세요. 어렵지 않아욥 ^^
    2017.03.21 09:16 신고
  • 프로필사진 *안유* 저도 그 기능 쓰는데
    사진이 저렇게 크게 안나오던데...^^;
    암튼 감사합ㄴㅣ담~오늘도 즐거운 하루 되시구용~
    비가 내렸다 그쳐서인지 왠지 낡이 더 맑은느낌이네요..ㅎ
    2017.03.21 09:18 신고
  • 프로필사진 高富帅 저는 갤S6 엣지씁니다.
    핸드폰의 차이에 따라 생기는 일일수도 있겠지요? ^^
    근데, 근데, 주말이 일주일은 지난것 같은데, 아직도 겨우 화요일이라니!!!!!! ㅠㅜ 믿을수가 없군요;;;;
    2017.03.21 09:25 신고
  • 프로필사진 *안유* 갤에스식스라니...
    그럴 수 있겠네요... 전 아직 2년 전 노트4라...ㅠ ㅠ
    약정의 노예 생활 중 ㅠ

    화요일 넘어가면 금방 주말 오더라구요..
    제 기준은 일월화토 일월화토...일정도로 하루가 빠르더군요...더불어 빨리 늙어가고 있구요 ㅋㅋㅋ
    2017.03.21 09:33 신고
댓글쓰기 폼
250x250
Total
2,078,757
Today
31
Yesterday
523
«   2022/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