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728x90
반응형

  

 

야생화 남산제비꽃에 대해 알아 보겠습니다~!

 

요즘 산행을 다니다 보면, 길 가에 피어있는 야생화들이 너무 예쁘게 보이는군요.

하지만, 이름이 뭔지는 잘 모릅니다ㅠ  이렇게 이름도 모르면서, 친해질 수는 없는 일이겠지요?;; 



`2017.3.11@부산 봉래산

 

 

저는 야생화 전문가가 아니므로, 아래 설명에는 구체적인 내용들은 크게 없습니다.

발견했을 때, "아~! **가 여기 피었네~!" 라고 딱 알아볼 수 있는 수준까지가 목표이지요.

"꽃 무식자 그룹" 에서 탈출하길 상시 앙망합니다 ^^ 

 

 

남산제비꽃은 주로 4월에 꽃을 피우며, 크기는 대략 10~15센티 정도됩니다.

이른 봄, 산길을 따라 걷다 보면, 떨어진 가랑잎을 비집고 올라와 피어 있는 모습을 발견하게 되죠.

 

최초 발견지인 서울 남산에서 자라는 제비꽃의 종류라서 이름 붙여졌지만, 전국 각지의 산에서 쉽게 볼 수 있습니다. 

 

 

`2017.3.11@부산 봉래산

 

 

 

`2017.3.11@부산 봉래산

 

남산제비꽃의 향기는 너무나 고급스러우면서도 고혹적입니다. 혹시나 산에서 보게 되면, 꽃잎은 건드리지 말고 엎드려서 향기를 꼭 한번 맡아 보시기 바랍니다~

 

 

`2017.3.11@부산 봉래산

 

 

`2017.3.11@부산 봉래산

 

 

`2017.3.11@부산 봉래산

 

흰색 꽃이 가진 수수한 매력이 돋보입니다.  나태주 시인께서는 "풀꽃" 이라는 시에서 "자세히 보아야 예쁘다. 오래 보아야 사랑스럽다. 너도 그렇다" 라고 하셨죠.  작고 소박한 것일수록 유심히 보아야 애정이 생기게 된다는 의미인 것 같습니다~ ^^

 


 

 


 

 

 

728x90
반응형

'참고자료 > 야생화랑 놀아볼까?' 카테고리의 다른 글

진달래_참꽃 또는 두견화(杜鵑花)  (10) 2017.03.23
별꽃  (12) 2017.03.21
동백(冬柏)  (13) 2017.03.19
산당화(山棠花)_명자나무  (18) 2017.03.16
남산제비꽃  (12) 2017.03.14
현호색(玄胡索)  (12) 2017.03.13
댓글
  • 프로필사진 nicole79 어제에 이어 두번째 야생화 공부시간이군요~ 어제 현호색과 비교하면 정말로 수수한 모습인 것 같습니다 ^^ 2017.03.14 11:51
  • 프로필사진 高富帅 맞습니다. 굉장히 수수하게 보이지요? ^^ 하지만, 내면에 감춰진 엘레강스한 향기는 또다른 모습으로 자신을 표현하고 있습니다~! ^^ 2017.03.14 11:54 신고
  • 프로필사진 무량 화려하지 않지만 수수한듯 시선을 끄는 매력은,,,기능좋은 사진빨~ 굿 샷!
    바쁜 산걸음에 그냥 흰제비꽃이구나~! 를 별생각없이 스쳤는데,,, 향기가 있는지 첨 알았네요^^
    보면; 색깔이 곱고 화려하지 않은 야생화들은 향기로 대신하여 벌 나비를 불러들이다더군요
    이 남산제비꽃 많은곳은 영축산-함박등 시살등-오룡산 가는 능선길에 군락지가 엄청 많던걸로 기억합니다
    야생화 이름중에 재밌는 이름이 정말 많은데 그 중 하나, 4.5월 신불산 영축산 억새 능선사이 땅바닥에 묻힌듯 핀 '처녀치마꽃' 참 이뿌죠^^
    2017.03.14 14:25
  • 프로필사진 高富帅 확실히 같은 꽃이라도 사진빨의 위력은 확실히 대단한 것 같습니다~^^ 그렇다고 매번 DSLR을 둘러메고 산행을 갈수는 없으니, 다음부턴 폰 카메라의 성능을 한번 믿어봐야겠죠!
    남산제비꽃은 남부지방 전역에 넓게 분포하고 있고, 지금부터 1~2개월 피크를 이룰것 같습니다. 4월초부터 영남알프스에서 시작될, 오로지 저만을 위한 야생화 페스티발 산행이 너무나 기대되는군요~ 좋은하루 보내시구욧! ^^
    2017.03.14 14:40 신고
  • 프로필사진 Deborah 나태주 시인의 표현이 맞는것 같네요. 아름다운 야생꽃을 감상하면서 마음까지 맑아지는 기분입니다. 처음 방문합니다. 자주 왕해하면서 친한 이웃으로 지내어요. 2017.03.14 14:25 신고
  • 프로필사진 高富帅 방문해 주셔서 영광입니다~^^ 잠시 블로그를 다녀왔지만, 아주 다양한 주제로 블로깅 하시는군요! 제가 배울점이 참 많을 것 같습니다. 앞으로도 좋은 글 많이 부탁드리고, 시간날때면 가끔 한번씩 들러주세욥. 감사합니다~ ^^ 2017.03.14 14:54 신고
  • 프로필사진 싸나이^^ 남산제비꽃이 벌써 피었군요.
    단풍제비꽃과 비슷하게 생겨서 늘 헷갈리곤 하는 꽃입니다.
    지금부터 가을까지 계속 피는 제비꽃이라 종류도 많더라구요...ㅎㅎ
    이번주말에 만나면 정말 코를 땅에박고 냄새를 ? ㅎㅎ

    즐거운 하루 되세요~^^
    2017.03.14 14:55 신고
  • 프로필사진 高富帅 아;; 맞습니다. 남산제비꽃과 단풍제비꽃은 꽃모양만으로는 정말 구분하기 힘들지요. 그래서 저는 잎으로 구분합니다. 남산제비꽃은 잎이 5개이고, 단풍제비꽃은 잎이 1개입니다(넙적한 손바닥처럼 생겼죠~^^)
    제비꽃처럼 종류가 많은 꽃을 일일이 구분할 수 없으니, 전 하나만 팹니다. 남산제비꽃!
    길가에서 조용히 제비꽃 향기를 맡고 있으면, 지나다니는 사람들의 시선을 한 몸에 받을수 있으나, 몹시 부끄럽다는 단점이 있싸옵니다ㅎㅎ
    2017.03.14 15:12 신고
  • 프로필사진 『방쌤』 관심을 가지고 가까이 다가가면, 천천히 우리들에게 마음을 열어주죠^^
    모야모라는 어플을 이용해서 매번 꽃 이름을 물어보던 기억도 납니다.ㅎㅎ
    2017.03.14 14:56 신고
  • 프로필사진 高富帅 저는 위에서 말씀드린대로 꽃 무식자ㅠ이므로 2017년에는 새롭게 스무가지 꽃이름만 찬찬히 한번 기억해 보려구요~^^ 꽃이 저를 싫어해도 저는 일단 친한척 하는걸루다;;;
    언젠가 저도 방쌤님처럼 넓은 시각에서 바라보며 여유와 밀도가 있는 글을 쓸수 있는 그날을 고대해 봅니다~! ^^
    2017.03.14 15:17 신고
  • 프로필사진 peterjun 수수하면서도 예쁜 꽃이네요.
    저도 꽃이나 식물들에 대해서 잘 알고 싶은데..그게 여간 어려운게 아닙니다.
    금새 까먹는다는 게 제일 크네요. ㅠ
    2017.03.14 17:41 신고
  • 프로필사진 高富帅 저도 금새 까먹어 버리지 않기 위해, 기록을 남겨두는 겁니다~ ^^ 산행을 좋아해서 친해진 야생화이지만, 올해부터는 본격적으로 한번 알아보려구요.
    울산에는 지금 비가 내립니다. 미세먼지가 깨끗이 씻겨나가고 내일은 맑은 하늘을 볼수 있길 소망합니다~ 좋은 저녁시간 되세욥! ^^
    2017.03.14 17:45 신고
댓글쓰기 폼
250x250
Total
2,078,757
Today
31
Yesterday
523
«   2022/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글 보관함